양평 두물머리 애벌레생태학교
 
 
 
 

커뮤니티

 
커뮤니티애벌레맘 생태일기
미래사회는 융합형 창의 인재를 요구 합니다.
애벌레 맘( 김도경) 2018-08-15
18658

  새로운 미래사회는 단순지식이 아닌 복합적이고 창의적 사고가 요구되어지는 시대입니다. 지식의 가치가 바뀌고, 지식의 수명이 짧아지고, 여러 가지 지식을 암기하는 것 보다 지식의 소유가 중요하기 보다는 상황에 필요한 지식을 찾아서 활용하고, 기존 지식을 조합하여 새로운 지식을 만들어 내는 것이 더욱 중요해지는 시대입니다. 앞으로 직업생태계가 변하여 현재 직업의 많은 부분이 사라지고, 이미  예측하시겠지만 지금 없는 직업이 생겨날 것입니다.

 

   미래사회는 비정형적인 업무나 기계적 업무는 인공지능이 대체되고, 사람은 기계가 할 수 없는 비정형적 업무, 즉 창조적 업무를 담당하게 될 것입니다. 이를 위해서는 문제해결력, 비판적 사고, 창의성, 의사소통능력, 감성등이 필요한 교육이 되어야 합니다.

 4차 산업 특징은 사람, 사물, 공간을 초연결, 초지능화하여 산업구조 및 시스템혁신입니다. 이는 극도의 자동화 연결에 의해 움직이게 될 것입니다. 그렇다면 4차 산업 핵심 교육은 지식이 아닌 역량 중심으로 변화되어집니다. 과거에는  IQ가 높은 인재들이 필요했다면 점점 EQ(감성지수)PQ(인성지수)가 중요해지는 것입니다. 네트워크 지수혹은 공존지수가 중요해지는 것입니다. 앞으로는 개개인 능력이 아무리 뛰어나도 다른 사람과 협업하지 못한다면 일하기 어려운 것입니다.

 

    살아있는 모든 생물이 다른 생물과 관계하지 않은 생물은 단 한 종도 존재하지 않듯이 미래 사회 생존전략은 공생과 공존입니다. 아인슈타인은 꿀벌이 사라지면 인류는 대략 4년 안에 멸망한다.”고 했습니다. 이 세상은 관계망으로 연결되었다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그 무엇이 아이들을 특별하게 만들게 할 것인가?에 대한 전략이 필요합니다. 새로운 능력을 육성하는 미래의 교육은 어떻게 변화 되어야 하는가?의 답은 자라나는싹들에게 답이 있는 자연의 현상에서 주의 깊게 관찰하고, 관심 있게 주무르도록 해야 할 것입니다. 한 예로 고양이를 반복과 지속적으로 교감했을 때 고양이가 세상을 어떻게 보는 지도 알게 되고, 고양이가 움직임을 멈출 때 고양이의 발은 넓어짐도 알게 됩니다. 생물의 현상을 보고 그것을 과학에 응용하는 사례들은 셀 수 없을 정도로 많음을 볼 수 있습니다.

 

   미래 사회는 기계가 대체할 수 없는 인간 고유의 능력인 새로운 아이디어에 도달할 수 있도록 생각이 미래를 향해 크게 도약하는 것을 억누르지 않아야 된다는 예측은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수많은 정보의 양에 의해 그 정보를 어떻게 해야 할지, 이러한 정보를 이해하는 깨달음의 증가 속도보다 또 유용한 정보와 그렇지 않은 정보를 가려내는 역량의 증가 속도보다 훨씬 빠르게 증가하기에 불확실성으로 가게 되는 것입니다. 특히 앎의 경험이 없는 경우 사람들은 자기식대로 사물을 추론하고, 그 사물의 목적을 지워버리는 경우가 많습니다. 어릴 적 다양한 활동의 체험은 훗날 수많은 정보에서 올바른 지식을 가려낼 수 있기에 삶에서 많은 시행착오에서 벗어날 수가 있습니다. 그리고 자신의 목적을 신중하면서 정확하게 융합적으로 접근 할 수가 있게 됩니다.

 

 생태체험을 오는 아이들을 자세히 관찰해보면 어머니의 품에 안길 때 안팍의 모든 것을 잊는 것처럼, 친구들과 평화롭게 연결하면서 놀이에 집중과 기쁨의 미소를 머금었습니다생태학교의 책무는  아이들 활동이 잘 이루어 질수 있도록 '오늘 할 수 있는 최선의 지원'인 것 같습니다. 개념학습 시기에 정확도가 더 높은 질 좋은 정보들의 사유는 매우 중요합니다.  

 

  오늘이 그랬듯이 내일도, 그리고 모래도 정확하게 배움을 스스로 실천하도록 하는 시기입니다. 타고난 4가지 충동인 언젠가 크게 자라날 새싹과 같은 仁義禮智’ (,,,)를 물처럼 멈추지 않고, 품격높은 에센스가 흘러가도록 하여 옳고 그름을 구별할 줄 아는 역량을 구축하게 합니다. 모든 활동들은 이 네 가지 충동들이 계발되어‘4가지 덕이 자라게 합니다. 네 가지 싹을 모두 계발하면 성공하는 사람은 세상을 구할 수 있다고 합니다. 모래알 하나가 모래더미를 무너뜨린다고 합니다어릴 때 정확한 사물을 통해 사유하며, 다양한 정보 확장은 불필요한 정보를 제거하며, 질 좋은 정보들을 가려내어 융합할 수가 있는 것입니다 아이들의 팔다리처럼 자연스러운 4가지 싹을 모두 계발해준다면 더 다양한 스펙트럼을 느낌으로 가져갈 수 있을 겁니다

 

 

 

   자식농사는 부모님들께서 어떻게 하느냐에 달려있다고 봅니다.

기다림과 인내로  일관된''을 아이들에게 보여줄 필요가 있는 것입니다. 사랑하는 자식농사를 위해 부모는  '우물 안 개구리의 시야에서 팔짝 뛰어 자식을 제대로 볼 충분한 가치가 있다고 봅니다.

18.3.13일 두물머리생태학교장 올림 


 
어항속에 아이를 기르지 말자
생명들의 탄생